파인디지털, 듀얼코어 CPU 탑재한 전후방 QHD 블랙박스 ‘파인뷰 X3000 UP’ 출시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고성능 듀얼코어 CPU를 탑재한 전후방 QHD 블랙박스 ‘파인뷰 X3000 UP’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파인디지털이 새롭게 선보이는 ‘파인뷰 X3000 UP’은 듀얼코어 CPU를 탑재해 영상처리 및 터치와 부팅 속도도 대폭 향상시킨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일반 HD화질 대비 4배 선명한 전후방 QHD 화질을 지원해 보다 생생하게 현장을 기록하며, 최고급 고화질 TV에 사용되는 IPS LCD 패널을 채용해 시인성을 높였다.

또한 녹화영상의 효율적인 압축을 통해 화질 손상 없이 기존 대비 약 3배 길게 저장해 메모리카드의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더불어 32GB 기준 최대 2년의 품질 보증 기간을 보장하는 삼성전자의 고내구성 마이크로 SD카드를 장착해 메모리카드 문제 발생 시에도 안정적으로 AS를 받을 수 있다.

동시에 ‘파인뷰 X3000 UP’은 차량에 발생하는 모든 충격을 AI 머신러닝 기법으로 분석해 차량 승·하차, 트렁크 및 차량도어 개폐 등 비사고 상황으로 추정되는 불필요한 충격을 안내 대상에서 제외하는 ‘AI 충격 안내 1.0’ 기능도 지원한다. 또한, 도로 주행 시 주변 환경과 사물 정보를 더욱 쉽게 파악할 수 있는 ‘번호판 확대 모드’ 등의 부가기능도 지원한다.

아울러 조도환경에 따라 녹화 밝기를 자동으로 조절하는 오토나이트비전 기능과, GPS를 기반으로 전방추돌과 차선이탈을 감지해 경고음을 내는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PLUS)을 탑재했다. 이에 더해 비밀번호 설정을 지원해 블랙박스의 보안성을 강화하는 시크릿 모드도 탑재했다.

한편, ‘파인뷰 X3000 UP’은 통신형 모듈 ‘파인뷰 커넥티드 SK’와 연동 시 주차 충격 보고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주차 충격이 발생할 경우 충격 전/충격 시/충격 후 2초의 전후방 상황을 담은 6장의 HD화질의 이미지를 스마트폰 앱으로 즉각 전송해 사고 발생 원인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파인뷰 X3000 UP’의 판매가는 32GB 42만 9,000원, 64GB 45만 9,000원, 128GB 49만 9,000원이다.

About SangUn Choi

Aving news choi sangun reporter in charge of the car is responsible.

Speedy deliver the news to look forward 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