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닷컴, 신차보다 비싼 올드카의 판매 가격은?

국내 자동차 유통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지난 1년간 등록된 올드카 매물을 살펴본 결과, 가장 비싼 모델은 최대 1억 2천만 원, 가장 오래된 매물은 1977년 식으로 나타나는 등 올드카 거래가 활발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대상은 SK엔카닷컴에 등록된 모델 중 94년 이전에 생산된 국산 및 수입 모델이며, 지난 1년간 약 520대가 등록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높은 가격으로 판매된 모델은 1991년식 포르쉐 911 카레라로 1억 2천만원에 거래된 것으로 확인됐다. 가장 연식이 오래된 모델 역시 1977년식 포르쉐 911 카레라(7500만원)로 나타났다.

등록 매물 수를 살펴본 결과 국산차의 경우 1세대 그랜저 2.0 모델이 28대로 가장 많았으며, 수입차 중에서는 메르세데스 벤츠 300SEL이 20대가 거래되어 인기를 증명했다.

그밖에 현재는 단종되어 찾아볼 수 없는 현대차 포니투 픽업, 갤로퍼, 그라나다, 기아차 콩코드, 쌍용차 코란도 지프 등을 비롯해 폭스바겐 골프 1세대, 닛산 휘가로, 재규어 XJS 컨버터블 등 다양한 매물이 거래됐으며 판매 가격 또한 연식에 비해 높은 가격을 나타냈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최근 클래식한 매력과 희귀함을 지닌 올드카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며 찾는 소비자들이 많아지고 있다”라며 “연식에 비해 관리가 잘되거나 국내에서 구하기 힘든 수입 올드카 모델은 프리미엄이 붙어 가치가 지속적으로 상승한다.”고 말했다.

About SangUn Choi

Aving news choi sangun reporter in charge of the car is responsible.

Speedy deliver the news to look forward 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