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서 개최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KSR(코리아스피드레이싱, 대표 김기혁)이 주최하는 ‘2018 넥센스피드레이싱’의 4라운드가 오는 15일 강원도 인제군에 위치한 인제스피디움 서킷(1랩 풀코스 3.908km)에서 개최된다.

대회 최상위 클래스인 GT-300부터 국내 유일 SUV 승부처인 R-300, 무한 스피드 경쟁 핫식스-슈퍼랩 등 총 10개 부문에서 포디움 자리를 놓고 치열한 접전이 펼쳐지는 넥센스피드레이싱은 남녀노소는 물론 가족단위 방문객들을 위한 다양한 부대시설을 운영하며 높은 호응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2018시즌 후반전의 첫 라운드인 만큼 클래스별 우승 후보들의 불꽃 튀는 승부가 최대 관전 포인트로 떠오르고 있다.

GT-300 클래스는 영원한 우승 후보인 정남수(브랜뉴레이싱)와 지난 3라운드 우승자 배선환(모터라이프), 김현성(코프란레이싱)의 ‘삼강구도’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R-300 클래스는 지난 3라운드에서 모든 컨디션을 완벽히 회복한 정연익(익스트림 오일클릭)과 김태환(오버리미티드), 그리고 올해 첫 넥센스피드레이싱에 참여해 포디움 맛을 본 한명희(나투어)도 이번라운드 주목 할만하다.

이 외에도 BK-원메이크의 김재우(코프란레이싱), AD-스포트 원메이크의 이동현(레퍼드레이싱), EXXA GT-200의 신진웅(레퍼드레이싱), GT-100의 심재덕(우리카프라자) 등이 지난 3라운드에 이어 연속으로 포디움 정상에 오를 수 있을지가 관심사다.

아울러 넥센스피드레이싱은 개막전부터 3라운드까지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받았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4라운드에서도 운영할 계획이다.

레이싱모델 포토타임, RC카(무선 조종 자동차) 레이스, 그리드 워크, 피트스탑 챌린지, 세발자전거 레이스, 카트 레이싱, 에어바운스 풀장, 푸드트럭 등의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관람객들의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책임질 예정이다.

특히 페이스 페인팅, 네일아트, 캐리커처 등의 이벤트 존을 운영하고 어린이 수영장을 개장해 가족 단위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제공할 전망이다.

또한 브로키즈 하우스, 챔피언스 클럽, 클래식 카 박물관 등의 유료시설이 근접해 있어 관람객들의 주말 나들이를 풍요롭게 돕는다.

한편 ‘2018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는 오는 15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네이버 스포츠와 카카오TV 통해 생중계되며, SBS 스포츠 채널을 통해 중계될 예정이다.

About SangUn Choi

Aving news choi sangun reporter in charge of the car is responsible.

Speedy deliver the news to look forward 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