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VEX 2019] 더블유앤피코리아, 유지관리 간편한 ‘올패싱 펌프’로, ‘BEST OF ENVEX’에 선정

더블유앤피코리아는 5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린 ‘제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ENVEX 2019)’ 에 참가해 ‘BEST of ENVEX’에 선정됐다.

‘BEST of ENVEX’는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AVING NEWS) 전담 취재팀이 ‘제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ENVEX 2019)’ 현장에서 직접 취재한 결과를 바탕으로, 전시회 참가 부스 중 5곳을 선정 및 수상했으며 선정된 부스는 다음과 같다. ▲정엔지니어링 ▲다호지티 ▲더블유앤피코리아 ▲한국산업기기 ▲ 에프티랩

더블유앤피코리아의 ‘올패싱 펌프’는 슬러지에 의한 잦은 고장으로 사용자가 유지관리에 많은 어려움을 겼었던 기존 수중펌프의 문제를 보완한 펌프다. 슬러지로 인한 막힘이 없으며 하수를 원활하게 처리할 수 있다.

한편, 올해 41회째를 맞은 ‘ENVEX(엔벡스) 2019’는 국내 환경기업의 해외판로와 내수시장 개척을 위해 해마다 비즈니스 장을 열어온 바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국제전시연합회(UFI)로부터 국제전시인증을 받아 국제적인 공신력과 글로벌 경쟁력이 확보된 상태다. 

올해 참가 기업은 중국, 일본, 유럽 등 19개국 240여 기업으로, 환경기술 및 그린에너지 분야의 기술과 제품을 대거 소개했다. 또한, ‘ENVEX 2019’는 전시뿐 아니라, ‘제13회 한중 환경기업 기술협력 교류회’와 ‘발전사 환경기계 장비구매 상담회’, 다양한 주제의 ‘세미나’ 등을 진행해 더욱 다채롭고 유익한 장이 됐다는 평을 받았다.

→ ‘제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 & 그린에너지전’ 뉴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