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코리아,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 시상식 개최

새해에도 렉서스 코리아의 창의적인 한국 장인 발굴과 지원에 대한 열정은 계속되고 있다.

렉서스 코리아는 1월 10일 잠실 커넥트 투에서 국내 공예분야의 신진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프로그램인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Lexus Creative Masters Award)’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2017년부터 시작된 본 프로그램의 올해 주제는 ‘감각(Senses)’으로, 응모된 총 279개 작품 가운데 권중모, 김민욱, 박정근, 이동주 작가를 최종 수상자로 선정하고, 수상자 4인에게 각각 1000만원의 제작지원비를 전달했다.

권중모 작 <레이어즈 시리즈>

당선작은 추후 전문 심사위원단의 멘토링을 거쳐 ‘렉서스 에디션’으로 제작되며, 3월 11일(수)부터 5일간 열리는 ‘서울 리빙 디자인 페어’에서 일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렉서스 코리아의 이병진 상무는 “응모 작품에서 작가들의 확고한 신념과 작품에 대한 자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며 “렉서스는 앞으로도 이러한 철학을 가지고 작품활동에 매진하는 젊은 장인을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