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한국·미국·대만 야구 게임 1위 기록… 야구 게임 4월 매출 130억 원 신기록 달성!

이미지 제공 – 컴투스

컴투스는 한국야구위원회(KBO), 메이저리그베이스볼(MLB) 등에 기반한 ‘컴투스프로야구’, ‘MLB9이닝스’ 시리즈 등이 국내외 스포츠 게임 최상위 차트에 이름을 올리며 월 매출 신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컴투스에 따르면 지난 4월 합산 매출 130억 원을 돌파, 전년 동기 대비 30%가 넘는 큰 폭의 성장을 기록했으며, 전체 매출의 50% 이상이 해외 시장에서 왔다고 강조했다.

특히 ‘MLB9이닝스22’는 이번 시즌 업데이트 이후 국내 야구 게임 최초로 미국 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스포츠 게임 매출 순위 3위, 야구 게임 1위에 올랐다. 대만에서도 스포츠 게임에서 1위를 차지했다.

컴투스 측은 PC 기반 메이저리그 시뮬레이션 게임 ‘아웃 오브 더 파트 베이스볼(OOTP)’ 역시 리그 개막과 함께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한국의 구글 플레이 스포츠 게임 순위에 컴투스의 야구 게임 4종이 상위 10위에 나란히 올랐다. 그중 ‘컴투스프로야구2022’는 야구 게임 1위를 지키고 있으며, 신작 ‘컴투스프로야구V22’도 캐주얼한 게임성으로 인기가 꾸준히 늘고 있다.

컴투스 관계자는 “시즌 개막과 함께 컴투스 야구 게임 라인업이 각각의 재미 요소를 인정받아 국내외 시장 저변을 넓혔다”라며, “20년 전통의 컴투스 야구 게임 개발 노하우와 저력을 기반으로, 전 라인업이 한국을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최고의 게임 시리즈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